home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홈 > 고객센터 > 공지사항
 
[보도자료]3대 고용포털 취업도우미 역할 톡톡
글쓴이 성수점   첨부파일  
등록일 2022.04.07   조회수   7469
 
-워크넷, 고용보험, HRD-Net 이용자 증가-

한국고용정보원(원장 나영돈)은 디지털 사회로의 전환과 코로나19 고용위기 극복을 위해 워크넷 등 3대 고용정보 포털사이트를 통한 고용서비스의 이용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대면 수요의 폭발적인 증가와 함께 국민 취업포탈 ‘워크넷(work.go.kr)’, 전 국민 고용보험 확대 지원을 위한 ‘고용보험시스템(ei.go.kr)’, 혁신인재 양성을 위한 ‘직업훈련시스템(hrd.go.kr)’등 고용전산망은 고용서비스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

워크넷
<워크넷 작년 한 해 하루 평균 방문자수 91만명, 구직신청 건수 22.3% 증가 >

코로나19 고용위기 속에서 워크넷은 구직자가 적합한 일자리를 찾을 수 있게 도와주는 취업도우미 역할과 구인기업이 원하는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채용도우미 역할을 하고 있다.
 
워크넷(work.go.kr)은 지난해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반의 지능형 일자리매칭 서비스 “TheWork”, 지능형 직업상담지원 서비스 “JobCare”, 비대면 화상(면접.상담) 서비스와 같은 디지털 신기술 활용과 일자리정보 확대, 청년층 대상 취업?진로 온라인 심층상담 등 디지털 취업·채용지원 서비스를 강화함으로써, 일평균 방문자수 91만명으로 전년 대비 약 11.3% 증가
워크넷을 통한 구직자의 구직신청도 전년대비 22.3%(‘20년 291만건→‘21년 356만건) 증가하였다.

<시범운영 중인 지능형 직업상담서비스 “JobCare” 이용자 2천명 넘어>
구직자의 희망직종과 보유역량을 분석해 필요역량을 제시하고, 일자리와 관련된 구인구직자의 직종별 임금, 훈련, 자격, 학력, 전공 등을 제공하는 전 생애 경력개발 지원서비스 지능형 직업상담지원시스템*을 구축하여 고용센터의 취업상담원의 취업정보 중심 상담에서 직무역량 및 직무중심의 상담으로 전환하는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다.

 <워크넷 회원수 7.2%, 구인신청 건수 50.2% 증가>
인력과 비용 등 상대적으로 채용시스템이 열악한 중소기업을 위하여 워크넷 기업회원이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비대면 화상면접서비스과 모바일 채용관리시스템을 제공하여, 워크넷 회원수 7.2% 증가(‘20년 1,207만 명, ‘21년 1,294만 명) 워크넷을 활용한 구인신청 건수 50.2% 증가(‘20년 73만건, ‘21년 110만건) 워크넷 모바일 공공앱 성과측정(행정안전부)에서 만점(100점) 달성하였다.

고용보험
<전 국민 고용보험 확대, 온라인 고용보험을 통한 민원신청 비율 7% 증가>

고용보험시스템(ei.go.kr)은 예술인, 특고, 플랫폼기반 직종 등 전 국민 고용보험 확대적용 로드맵에 따라 온라인 서비스를 회원가입 없이 한 번의 인증만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편하였다.
일평균 방문자는 전년대비 2.7%(‘20년 275천명→‘21년 310천명) 증가했으며, 실업인정신청 등에 대해 고용센터가 아닌 온라인으로 민원신청을 하는 비율도 7.1%(57.1%→64.6%)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월부터 구직급여 수급자격 인정신청서를 모바일로도 제출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확대하였고, 모바일의 UX/UI 디자인을 개선해 온라인을 통한 민원신청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HRD-Net
< 범부처 디지털 직업훈련 통합 플랫폼 제공, HRD-Net 이용자수 44.1% 증가 >

직업훈련시스템(hrd.go.kr)은 산업구조 변화에 대응하여 범부처 디지털 신기술 직업훈련 통합플랫폼을 구축하고 전국민 내일배움카드 확대에 따른 사용 편의성을 강화하였다.
또한 작년 한 해 3만 명 이상이 참여한 디지털·신기술 훈련과정을 한 번에 찾아 볼 수 있도록 K-디지털아카데미를 개설해 제공하고 있다.
이에 이용자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 ‘21년도의 경우 전년대비 44.1%(‘20년 429천명→‘21년 618천명) 증가로 최근 5년간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나영돈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 상황 속에서 비대면과 최신 IT(정보기술)을 이용한 고용서비스의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한국고용정보원은 이를 통해 디지털 고용서비스의 수요 충족과 서비스 확대를 위해 박차를 가할 것”이라 말했다.
 
 
국민취업지원제도 일경험프로그램 참여기업 안내(22년 5월)
사업장의 확진자 및 접촉자 관리방안(중앙방역대책본부)




성수 : 주소.서울시 성동구 연무장 11길 15, 2층 201호, TEL.02) 424-1350
구로 : 주소.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 33길 27, 3층 305호, TEL.02) 6951-1706
중랑 : 주소.서울시 중랑구 중랑역로 62, 2층 203호, TEL.02) 6952-1675

[운영자 이메일 : hancareer@nate.com]


COPYRIGHT KHRD. ALL RIGHT RESERVED.